치과치료가 많이 들게 된다고 하면 치과를 가는 것이 걱정될 수 밖에 없다고 하는데요. 특히 고액의 비용이 들어가는 부분과 비급여에 항목은 국민건강보험에서 보장을 해주지 않는 부분이기 때문에 치료비 부담이 클 수밖에 없다고 할 수 있다고 해서 치아보험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라고 합니다. 대표적으로 보존치료, 보철치료를 보장할 수 있다고 합니다.

치아보험을 준비한다고 해서 바로 받을 수 있는 것이 아니라고 하는데요. 면책기간이 치료하는 것마다 다를 수 있다고 하니까 주의를 해줘야 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. 보존치료는 90일~ 180일이 지니 야하고, 보철치료는 180일~ 1년이 지나야지 보장을 받을 수 있는 면책기간이 존재를 한다고 합니다.

그리고 감액기간까지 존재하고 있기 때문에 감액기간이라는 것은 50%만 보장을 받을 수 있고, 감액기간이 지나야지 100%를 보장을 받을 수 있다고 하는데요. 면책기간과 감액기간이 있는 이유는 보험금을 받기 위해서 가입을 하는 사람을 막기 위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.